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현재전시 > 기획전시

아트스펙트럼 2016

아트스펙트럼 2016

ARTSPECTRUM 2016

전시개요

삼성미술관 Leeum은 2016년 봄을 맞이하는 전시로 <아트스펙트럼 2016>을 개최합니다. 올해 여섯 회째를 맞이하는 <아트스펙트럼>은 역량 있는 신진 작가를 발굴하고 지원하기 위하여 리움이 격년으로 개최해온 전시입니다. 보다 다양한 시각을 반영하기 위해 리움 현대미술 큐레이터와 외부 추천위원으로 이루어진 추천위원단이 토론을 거쳐 10팀의 작가를 선정하였습니다. 또한, 성장 가능성이 돋보이는 작가를 지원하고 격려하기 위해 전시 기간 중 심사를 거쳐 아트스펙트럼 작가상 수상자 1인을 선발할 예정입니다.

이번 전시에는 김영은, 박경근, 박민하, 백정기, 안동일, 옥인 콜렉티브, 옵티컬레이스, 이호인, 제인 진 카이젠, 최해리 작가가 참여합니다. 올해 선정된 작가들은 회화, 사진, 영상에서부터 소리까지 다양한 매체를 사용하고, 내용면에서는 분단과 근대화, 경제화를 거쳐 지금의 “삼포세대”에 이르기까지 한국 사회의 특징적인 면면을 조명하거나 과거와 미래를 탐구하는 등 각양의 작업으로 한국 동시대미술의 생동하는 단면을 보여줍니다. 이번 전시에서 신진 작가들의 새로운 시도와 지칠 줄 모르는 탐구를 마주할 수 있을 것입니다.
 
작품소개

아트스펙트럼 2016

프로그램

  • 아트스펙트럼 [χ]

    젊음과 미술이 만나 새로운 에너지를 창조하는 현장, <아트스펙트럼 2016>의 힘을 더욱 생동감있게 느낄 수 있도록 연계 프로그램이 함께 합니다. 우리 시대를 살아내고 있는 열 명의 젊은 작가들이 펼쳐 놓은 스펙트럼의 함수를 풀어보기 위해, 로마 숫자로 10이면서 수학의 미지수를 가리키는 'χ'로 상징한 아트스펙트럼 [χ] 프로그램에서는 큐레이터와 추천위원, 심사위원의 강연회, 좌담회를 통해 우리 젊은 세대 미술의 지형도를 그려보고 변화하는 국내외 미술 환경에 비춰 아트스펙트럼을 살펴봅니다. 그리고 각 작가의 작품 세계에 보다 가까이 다가갈 수 있도록 토크, 대담, 상영, 낭독, 워크숍, 퍼포먼스 등 다채로운 형식으로 관람객과 작가들이 만날 수 있는 프로그램 시리즈도 마련됩니다.

    그라운드 갤러리의 아트스펙트럼 [χ] 공간에서는 역시 작가별로 모아 제공되는 인터뷰, 인쇄물이나 영상으로 된 기존 작품과 전시 도록, 작업에 영감을 준 참고 도서, 작업 과정에서 수집, 생산된 자료 등을 열람하면서 작가의 작업 세계에 함축되어 있는 의미를 생각해 볼 수 있습니다. 이 중 일부 영상 작품들은 정해진 시간에 대형 TV 모니터를 통해서도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 더불어 관람객들이 전시와 작가에 대해 의견을 남길 수 있는 포스트잇이 종이와 디지털 두 방식으로 제공됩니다. 이곳에 새겨진 여러분의 의견은 아트스펙트럼에서 분출되는 파장의 진동을 더욱 힘있게 만들 것입니다.

    [자세히 보기]

전시안내

전시안내

관람시간

화요일 ~ 일요일 10:30 ~ 18:00 (입장마감 17:30)
휴관 매주 월요일, 1월 1일, 설 연휴, 추석 연휴

입장요금

일반 5,000원
24세 이하 / 대학(원)생 3,000원
경로, 장애인, 국가유공자 3000원
디지털가이드(똑또기) 1,000원

데이패스 일반 12,000원
데이패스 24세 이하 / 대학(원)생 6,000원
데이패스 경로, 장애인, 국가유공자 6,000원
※데이패스 구입 시 디지털가이드 무료

주최 삼성미술관 Leeum, 삼성아동교육문화센터
협찬 삼성생명
 

tts